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무주군 양질의--- 의료혜택 받아 !

기사승인 2022.09.22  16:38:38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울대병원 강남센터서 -- 6명 건강검진 실시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와 의료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한 무주군이 양질의 의료혜택이 현실화되고 있다.
 무주군에 따르면 22일 무주군민 6명이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에서 협약에 따라 무료 건강검진을 마쳤다. 이들은 기저질환이 있고 증상을 호소해 관내에서 치료나 검사가 어렵고 전문 의료기관에서의 추가 진료(검진)가 필요한 주민들이다.
 이날 주민들은 엑스레이, 내시경, MRI, 초음파, 심전도 등을 차례로 받았다.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 의료진은 23일 오후 무주군 설천면에 위치한 나봄리조트에서 의료취약계층 검진 사업 실적 및 의료 사회 공헌사업 추진 간담회를 갖는다.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 박경우 원장을 비롯해 임정윤 부원장, 김영수 교수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지난해 의료취약계층 건강검진을 비롯해 코로나19로 진행이 어려웠던 의료취약지 무료 순회 진료 추진 가능여부, 군민건강증진을 위한 건강강좌 지원 사례를 통한 적용 검토, 그리고 의료취약계층의 비대면 원격 건강상담(진료) 가능여부에 대한 의견을 공유한다.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 박경우 원장은 “우리병원이 가지고 있는 인적 · 물적 자원을 토대로 무주군민 취약계층의 건강을 증진시키는데 이바지할 것”이라며 “코로나19 상황이 어느 정도 진정이 된 만큼 사업을 본격화해서 공익의 목적을 달성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무주군의 경우 동부산악 농촌지역으로 병원 수준의 민간의료기관이 없으며 무주읍에 민간의료기관이 집중돼 있다“라며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와 협약체결로 맞춤형 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동력이 돼 군민건강 증진에 기여해줄 것으로 기대를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해 7월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와 의료사회공헌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로부터 유소견자 정밀검사 및 의료지원(필요시 서울대학교병원 약 조제 처방), 건강강좌 진행(경로당 · 건강증진 · 치매프로그램 이용자 대상 보건<건강> 교육)등의 의료지원 혜택이 가능해졌다.

김승철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