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자봉센터/전북새마을회/정읍새마을회

기사승인 2024.02.26  16:15:32

공유
default_news_ad1

- 밑반찬 나눔‘특별한 온(溫)기 더하기 사업’

전북특별자치도 자원봉사센터와 전북·정읍시 새마을회가 함께 모여 취약계층에게 밑반찬을 전달했다.
지난 23일 정읍 새마을회관에서는 ‘특별한 온(溫)기 더하기 사업’이 진행됐다.
이 사업은 도 자원봉사센터 지원 프로그램으로 온기 나눔을 통해 하나 되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범도민 캠페인이다.
이날 행사에는 이학수 시장과 서거석 교육감, 최금희 정읍교육장, 고영호 도 자원봉사센터 이사장, 이상수 도 새마을회장, 이경연 시 새마을회장, 조선례 정읍느티나무봉사대 회장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손수 재료를 다듬는 등 직접 장조림과 명엽채를 만들었다.
이 밑반찬은 도내 결손가정과 급식 취약계층 초등학생 등 300명(정읍 200명, 김제 50명, 고창 5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경연 회장은 “비가 오고 쌀쌀한 날씨임에도 나눔 실천에 앞장서주기 위해 참여한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정성껏 만든 밑반찬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학수 시장은 “각 기관·단체와 봉사자들의 정성이 모여 지역사회에 온기를 나누는 기회가 돼 기쁘다”며 “정읍시도 지역사회에 보살핌이 필요한 소외계층을 위해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형영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